lazybone

20주년을 맞은 페스티벌의 영원한 왕자, 무대위를 날뛰는 예측불가 악동들

준다이(보컬), 노진우(보컬, 기타), 임준규(기타), 안경순(베이스), 김석년(드럼), Juan Anthony Reyes(트럼펫, 세션)